GRAY SHOP Birdview 01

멋있는 가방, 그리고 가방보다 멋진 남자

1870
GRAY SHOP Birdview 01 | 멋있는 가방, 그리고 가방보다 멋진 남자

‘MOUNTAIN ROVER’ 김민환 대표의 일상 속 소지품을 들여다보고 있으면 재밌는 지점을 발견할 수 있다. 

백패킹 마니아로 알려진 그의 소지품은 생각보다 무던하고, 심플했으며 그리고 무거웠다. 백패킹 마니아로 그려진 그의 몇몇 인터뷰를 읽고 생각한 나의 착각과 마주하는 순간이었다. 이 콘텐츠가 ‘라이프스타일’ 카테고리에 속하게 된 이유이기도 하다. 백패킹을 즐긴다고, 매일 그런 장비와 소품들을 지니거나 입는 사람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도 있기 마련. 어쩌면 취미와 일상을 분리하는 작업은 취미를 더 특별하게 즐기기 위한 또 하나의 준비는 아닐까 생각한다. 

20221102151425.jpg

아웃도어, 더 나아가 마운티니어링 배낭부터 일상을 이롭게 해줄 멋있는 제품들을 전개하는 ‘마운틴 로버’, 또 그것을 만드는 더 멋진 남자 ‘김민환 대표’의 물건을 들여다보자. 

20221102151457.jpg
마운틴로버 슬링백

마운틴로버에서는 처음으로 출시되는 형태의 가방이에요.평소, 단출하게 다니는 것을 선호합니다.하지만 불가피하게 많은 짐을 들고 다닐 때를 위해 고안했습니다. 

데이팩을 멨을 때 무언가 본격적인 느낌을 받을 때가 있죠. 그래서 저도 그렇고 한 쪽 어깨만으로 메고 다니는 경우를 본 적 있는데 그런 분들을 위해 만들었습니다. :) 김민환 대표의 얘기처럼 한쪽으로 쿨하게 사용하기도 좋지만, 크로스로 착용 후 숨겨져있는 웨이스트 케이블을 조이면 가벼운 하이킹과 자전거 여행에도 좋아 보인다.

20221102151916.jpg


산에 갈 때 무게와 부피를 항상 고려하는 편입니다. 컴팩트한 사이즈의 디지털카메라가 필요했고 후지필름의 색감을 선호하여 구매했습니다. 산에 가거나 야외 활동 시 항상 소지합니다.

20221102152013.jpg

산책이 일상인 저의 삶의 질을 한 차원 높여주는 워치와 에어팟입니다. 모두 같이 산책합시다 :) 

20221102152456.jpg

올해 처음으로 구매한 새 신발 입니다. 꼭 산에 가지 않는 환경에서도 등산화를 자주 신고 활동하는 편입니다.평소 입는 스타일에도 잘 어울릴 것 같아서 구매했습니다. 산에서도 물론 좋습니다. 한동안 하이킹 갈 때 가벼운 트레일 러닝화를 자주 신었는데 머렐에서 가벼운 스타일의 등산화가 출시되어 작년에 몇 개 구입했습니다. 

20221102152552.jpg

그중 하나. 컬럼비아 와치캡 동계 시즌이 가까워지면 꼭 검은색 비니를 찾게 됩니다. 특히 긴 타입의 비니를 선호하는 편인데 야외 활동 시 귀를 보온할 수 있는 점은 그렇지 못할 때와 큰 차이점이 있지요. 이 컬럼비아의 모자는 아끼던 검은색 와치캡을 잃어버려 최근 구입했습니다. 

20221102152645.jpg

플라스틱을 조금이라도 줄이기 위한 방편, 구조가 심플하고 세척이 용이한 제품을 선호합니다. 물론 킨토의 색감도 좋아합니다. 

20221102152723.jpg

애플 펜슬과 함께 작업용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노트북을 아직 대체하긴 힘들지만, 컴퓨터와는 아예 다른 역할과 재미를 주기도 합니다. 퇴근 후 집에서는 텔레비전의 역할을 하듯이요 :) 

20221102152803.jpg

덩치에 비해(?) 작은 사이즈의 제품을 좋아합니다. 케이스는 ‘오터박스’ 제품을 사용 중인데, 크고 투박에서 미니를 쓸 이유가 없지 않냐는 질문을 받곤 하는데, 야외 활동을 많이 하는 업무 특성상 떨어트리고 긁히는 경우가 많아서 이 제품을 선택했습니다. (그나마 미니라서 다행?^^)

20221102152909.jpg

업무용으로 사용하고 있는 노트북입니다. 꽤나 오래 사용한 맥북 프로 모델이고, 모든 ‘마운틴로버’의 디자인이 시작되고 탄생시킨 물건이기도 합니다. 외부 활동이 잦기 때문에 언제 어디서든 사용할 수 있는 노트북을 선호합니다. 

20221102153014.jpg

연필을 보면 뾰족이 깎고 싶어지고, 메모하고 싶어지는 마음이 생기곤 합니다. 애플 펜슬과는 다른 무언가랄까요. 메모하는 습관을 들이기 위해 항상 지니고 다닙니다. 스테들러의 펜은 작업을 할 때 사용합니다.

 

라이프스타일

GRAY SHOP

상호명: 그레이샵대표자: 송효진, 강현영사업자등록번호: 180-37-00898통신판매업신고번호: 2021-서울영등포-2670대표전화: 0507-1397-1592
대표이메일: info@grayshop.co.kr주소: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도림로133길 9 (상진빌딩), 그레이샵
© 2024. GRAY SHOP All Rights Reserved.